2011년 6월 11일 토요일

이강래라는 아해가 YS 때문에 DJ가 대통령에 당선되었다고 했단다.

물론 땡삼이 때문에 대중이가 당선 된 것은 맞을 것이다. 03이 처럼 무식하고 무능력한 녀석 때문에 대중이가 더 돋보였을 테니깐... 

그런데 지금 강래가 말한 저 발언의 속내는 DJ를 폄하하려는 의도가 분명하다. (아니라고 생각하면 그렇게 믿고 살면 된다. 나는 또 나대로 믿고 살면 되니깐...)

아무튼 DJ 측에서는 강래의 말에 대해 반박을 했다. (그들도 나처럼 생각하다는 소리지. ^^)

자~ 그러면 강래가 왜 갑자기 지금에 와서 저 소리를 지껄였을까?

조중동 찌라시만 대가리 속에 구겨 넣는 좀비가 아니라면 답은 간단히 도출할 수 있다. 1차적인 답은 본문에 있거든...ㅎㅎ

그리고 시기적으로 지금 정도면 DJ의 영향력이 어느 정도 사그라졌다고 판단했겠지. 

DJ는 내겐 부모님이나 다름없는 분이다. 그런데 2000년 4월, 16대 총선 때 DJ가 내게 공천을 주지 않아 마음의 상처를 입기도 했다.

via “YS가 중립지켜 DJ 당선” joongang.joinsmsn.com

아직도 답을 모르겠다면 당신 담임이 당신에게 했던 소리를 되새겨라. "이 돌대가리 나가 죽어라"

Posted from posterous

Categori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