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년 10월 29일 월요일

#. 세상 어디에도 도망갈 곳은 없다는 거. 인간은 변하지 않고 문제는 반복되고 세상은 똑같다는 거야. 거긴 정말 이상한 곳이었는데, 처음에만 그랬을 뿐, 적응하고 나니 하나도 다른 게 없었어.

#. 우리는 단군 이래 가장 많이 공부하고, 제일 똑똑하고, 외국어에도 능통하고, 첨단 전자제품도 레고 블럭 만지듯 다루는 세대야. 안그래? 거의 모두 대학을 나왔고 토익점수는 세계 최고 수준이고 자막 없이도 할리우드 액션영화 정도는 볼 수 있고 타이핑도 분당 삼백타는 우습고 평균 신장도 크지. 악기 하나쯤은 다룰 줄 알고, 맞아, 너도 피아노 치지 않아? 독서량도 우리 윗세대에 비하면 엄청나게 많아. 우리 부모세대는 그 중에서 단 하나만 잘해도, 아니 비슷하게 하기만 해도 평생을 먹고 살 수 있었어. 그런데 왜 지금 우리는 다 놀고 있는 거야? 왜 모두 실업자인 거야? 도대체 우리가 뭘 잘못한 거지?

#. 자네도 요즘 젊은이 같구만. 생각도 하기 전에 질문부터 하고 있잖아.
그게 어때서요?
우선 생각을 하는 게 중요하거든. 그리고 틀리더라도 일단 자기 답을 준비해둬야 하는 거야.
왜요?
세상은 질문하는 젊은이를 좋아하지 않아. 자기 대답을 갖고 있는 젊은이를 원하지.
질문을 잘하는게 중요하다고 배웠는데요?
그럼 그렇게 생각하고 살게.

via 김영하 퀴즈쇼 중에서...

난 뭐하고 산 걸까?
진중권이라는 프로와 간결이라는 아마추어의 일방적인 대결(?)인데...
딱~ 세뇌당한 단세포 수꼴의 전형으로, 저치의 결론은...
"내가 말할테니 네가 확인해라" 이정도???

내 생각에는...
쟤가 유학생이라는데, 한국을 오래 떠나 있었나 봐. 한국말을 잘못하는 것 같거든. ㅋㅋ
그리고 진중권이 잔인하다. 너무 깨버렸어.ㅎㅎ

2012년 10월 20일 토요일

via http://iblution.tistory.com/2219
이하 인용...

zook (쭉인지 죽인지 좆인지 모르지만...) 이라는 원격 제어 프로그램을 사용하다가...
zook 소송이라는 내용을 보고, 조심하라고 주지를 줬건만...이미 늦었다.

江의 거래처와 더불어, 후배 사무실에도 6,000,000원 물어내라고 하고 있다.
학교야 버티면 되지만, 일반 회사는 그거이 쉽게 되나? 150만원에 쇼당치고 있더라. 아니면 고소한다니깐...ㅋㅋ

공급자가 유료라고 하니 그런가 보다...하겠는데,
개인사용자 무료라고 크게 적어 놓고, 설치는 아무나 하게 해놓고, 비영리로만 사용하는 거여...라고 구석진 곳에 적어 놓고는...회사 IP를 가진 PC는 무조건 걸어대는 거잖아. 사용자가 회사에서 집으로 접속한 것도 일단 공문 날리는 것 같더만. 회사앞으로...일괄 고소 ;;;

봐라 팀뷰어는 프로그램 종료시에도 영리 목적으로 사용하려면 라이센스를 구입하세요...라고 지속적인 주의를 준다.

뿐만 아니라 사용시에도 이런 메세지를 끊임없이 보여주며 계속해서 주의를 준다. 걔네들은 미련해서 일단 뿌려놓고 고소하는 방법을 사용 안하는 줄 아냐? ㅉㅉㅉ

물론 저 허접한 법무법인(이라고 쓰고 양아치라고 읽는다)들이 나한테 돈 내라고 하면,
영리인지 비영리인지는 당신들이 입증해. 나는 영리목적으로 사용안했으니...할텐데, 
경영주는 법무법인...이런데에서 소장이 오면 쫄아버리는 바람에 합의하고 있더라니깐. ㅉㅉ

암튼 결론은 
원격제어는...팀뷰어나 로그미인 쓰라는 말이다.

그리고 그것도 설치하기 귀찮으면...supremo라는 것이 있다.

일단 무료고
프로그램 설치 필요없이 그냥 클릭만 하면 되니깐
원격지원이 필요한 사람들에게는 딱~ 이겠다.
그냥 메일로 주고 그 파일 더블 클릭한 후에 숫자 불러줘...하면 되니깐.
근데 쭉인가 하는 저것은 왜 저렇게 비싸?
애들도 자국민을 봉으로 보나? ㅉㅉ

2012년 10월 12일 금요일

왜 복마전인지 궁금해?
궁금하면 500원~~

2012년 10월 8일 월요일

주요 편의점이 가맹점주에게 매출이익의 35%를 수수료로...
가맹점주가 호구네 고객이 버꾸네를 떠나서
결론적으로 편의점이 많이 남는 장사라는 소리인데,
단순한 유통 산업 + 많은 거품이 있는 저런 아이템이 살아남는 현실이 잘 이해가 안된다.
하긴 우리나라 부동산 불패나 망하지 않는 대기업들도 이해가 안되긴 하지만...

2012년 10월 7일 일요일

나는 헌법을 준수하고 국가를 보위하며 조국의 평화적 통일과 국민의 자유와 복리의 증진 및 민족문화의 창달에 노력하여 대통령으로서의 직책을 성실히 수행할 것을 국민 앞에 엄숙히 선서합니다. via 대통령 선서
그런데 어떤 대통령 후보는 저 선서를 행할까 행하지 않을까가 궁금한 것이 아니라...
저 말 자체가 무슨 뜻인지 모를 것 같아서...싫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