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 6월 30일 수요일

내가 생각하는 미소년의 전형인 박용하(朴容夏)가 자살했다.
그의 명복을 빈다.

Posted from posterous

2010년 6월 28일 월요일

2010년 6월 25일 금요일

Bruce Lee Lighting Matches with Nunchucks

Bruce Lee plays ping pong with nunchuck

Posted from posterous

캐나다 몬트리올 시내에는 돈내고 자전거를 빌려 탈 수 있는 곳이 많다고 한다. (캐나다 빅시)
USB 메모리인데 아이디어 좋다.
나 같으면 하나 사겠는데...이것도 디자이너가 한국사람 같다.
Designer: René Woo-Ram Lee

2010년 6월 23일 수요일

나는 개 따위는 부러워하지 않는다.
젠장~ 한글이 보인다. 사진은 크기를 줄였고 링크만 남았을 뿐...
심포니는 스마트펜과 전용용지와 블루투스 리시버(근거리 무선통신), 태블릿 PC, 프로젝터로 구성된다. 구축 비용은 한 교실 21명 기준으로 약 600만원 정도다.
과정을 보려면...
http://t-ime.com/front/html/solution/popsymphony.html


이대로만 된다면...좋구만.
16강 진출을 축하할 뿐...쿨럭~~~
Posted from posterous

2010년 6월 22일 화요일

넘어지지 않는 오뚝이 칫솔 같은데...디자이너 이름을 보니 한국인 같다.
Designers: Hyun Jin Yoon & Eun Hak Lee
옛날에는 몰랐는데 요즘 보니 소희가 꽤 예쁘다.
Posted from posterous

Posted from posterous

滄海一聲笑
滔滔兩岸潮
浮沈隨浪只記今朝
蒼天笑紛紛世上潮   
誰負誰勝出天知曉
江山笑煙雨遙
濤浪淘盡紅塵俗世
幾多嬌           
淸風笑竟惹寂寥
豪情還勝了一襟晩照
蒼生笑不再寂寥
豪情仍在癡癡笑笑

Posted from posterous

삼성의 상속녀라는 말이 거짓이건 말건 간에...
나는 단지 마리화나를 운반한 리제트 리 (Lisette Lee) 옆에 있는 남자가 궁금했을 뿐이다.

2010년 6월 19일 토요일

고민해 보자. 아래 내용도 읽어 보고...
Posted from posterous
부자들은 가난한 사람들보다,
술 더 마시고,
담배 덜 피고,
운동 열심히 하고,
몸매 날씬하게 유지하고,
잠은 더 잔다.
출처 : http://sovidence.textcube.com/257
Posted from posterous

2010년 6월 17일 목요일

자전거 생활화 거점도시 10곳 선정 100억씩 지원

정부, 도마다 1개 시 지정

오동호 행정안전부 지역발전정책국장은 10일 “자전거 타기를 생활화하는 모범도시를 전국적으로 확산시키기 위해 ‘10대 자전거 거점 도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들 도시는 올해부터 3년간 한 도시당 100억원씩, 총 1000억원을 투자해 자전거 도로, 주차장, 공공 자전거 등의 인프라를 갖추게 된다.

10개 도시는 강릉시·구미시·군산시·서귀포시·순천시·아산시·안산시·증평군·진주시·창원시다. 10개 도에서 3곳씩 추천받아, 서류심사·현지확인을 거쳐 전문가로 구성된 ‘중앙 심사위원회’가 지역특성과 발전 가능성 등을 고려해 최종 선정했다. 1000억원의 예산은 국비 400억원에 지방비 600억원으로 마련된다.

강릉시는 2007년부터 3년 연속 ‘자전거 이용 활성화 우수 지자체’ 기관 표창을 받았다.

순천시는 세계 5대 연안습지인 순천만이 있는 생태도시로 하천(동천)이 도시를 관통하고 있어 자전거를 이용하기에 적합한 여건을 갖추고 있다. 안산시는 시화·반월공단이 있어 자전거를 이용하는 근로자가 많다.

아산은 온양온천역에서 충무교~가로수길~현충사 등으로 이어지는 관광형 자전거도로 코스 후보가 있다는 점이 고려됐다. 행정안전부는 이들 도시가 교통안전 체험장을 건설하고 자전거 전용 홈페이지를 만들 때 도움을 줄 방침이다.

오동호 국장은 “자전거 시범도시를 선정해 지원하는 영국처럼 우리도 2012년에 거점도시를 평가하고 10개의 서버도시를 추가로 지정해 자전거 인프라를 거미줄처럼 확산시켜 나가겠다”
고 말했다.

얼마 정도의 요금제면 공짜인지가 궁금하기는 하다. 물론 완전 버스폰 아니면 관심 없지만...
아마 요즘 같은 분위기라면 아무리 삼성이라도 우리나라에서도 비싸게 팔 배짱은 없겠지?

Posted from posterous
지난번에 말한 "휴대폰을 이용한 인터넷 공유기"가 이미 나와 있었다. 게다가 태더링 소프트웨어도 많고...
이런 것 보면 실행력 없는 것도 장점이다. ㅋㅋㅋ


그리고 아래는 바코드를 이용해 캔과 페트병을 분리하는 장비란다. 江...이 언급한 것의 외형에 딱~ 맞을 것 같아서 캡처했다.
Posted from posterous

2010년 6월 16일 수요일

In The Park
In The Cafe
In the Office

2010년 6월 15일 화요일

3D?


나는 어떤 3D든지 간에 사팔뜨기가 되던데...이런 안경 하나로 가능하다고?

참고로 http://springwise.com/media_publishing/stickybits 도 봐야 한다.
QR 코드 또는 정보가 내장된 RFID...면 가능해 보인다.

2010년 6월 12일 토요일



다비치의 강민경인데 얘는 자기가 어떻게 하면 이쁜지 잘 알고 있는 것 같다.
항상 그 표정이거덩.

그리고 아래 사진은 그냥...^^

2010년 6월 11일 금요일

끊임없이 새로운 정보를 찾아 떠돌지만 한가지 정보에는 집중을 못하는 사람들...

완전히 요즘의 나와 똑~~~같습니다. ㅜ.ㅜ;


출처 : http://lovesera.com/tt/510
집중력과 창의력을 높이는 몇가지 방법
- 집중력이 떨어지면 몸을 움직여라
- 창의성이란 자신의 경혐을 연결하는 것이 전부이다. 따라서 다양한 경험을 해야 한다.
- 5감을 자극하고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자유가 있을때 좋은 생각이 떠오른다(목욕,샤워)
디자인 서울은 확실히 뭔가가 다르다.

쓰레기도 이렇게 예술적으로 버리다니...

법원
이광재 당선자가 돈을 받고 일을 부정하게 한 사실은 없지만 당시 권한이 많은 상황에서 조심했어야 했고 따라서 비난 가능성도 높다며 징역형을 선고
vs.

진상규명위
"검사 접대 받았지만 대가성 없었다"


via http://tomaxi.egloos.com/5289606
이거 읽어 보니...군대가 명박이 엿먹이려는 의도가 있었던 것 같구만.

1. 더 큰 사진을 발견한 셔터플라이
1999년 12월에 설립된 셔텨플라이는 2005년 1월 하우젠볼드가 CEO로 취임하기 전까지 평범한 온라인 사진인화 업체였다. 하우젠볼드가 취임한 후 2년 만에 셔텨플라이는 사회적 표현기회와 개인출판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들이 삶의 즐거움과 유대감을 느끼고 소중한 추억을 간직할 수 있는 스마트한 온라인 공간으로 변신하였다.
셔텨플라이는 사진인화 업체가 가진 제품 한계를 뛰어넘음으로써 많은 경쟁자들이 사라져가는 사진인화 사업의 추세변화 속에서 살아남았을 뿐 아니라 그러한 변화를 자신의 경쟁력으로 바꾸었다. 마치 치타에 쫓기던 가젤이 갑자기 사자로 변신한 것과 같다.
셔텨플라이의 사업모델은 단순한 소비재를 넘어 온라인 커뮤니티라는 컨셉트로 뻗어나갔다. 사진촬영과 편집, 포장을 도와주는 각종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 객들이 사진을 사이트에 올려 친구들과 함께 즐거워하고 회원들끼리 유용한 정보를 교환할 수 있도록 해주는 통합 서비스 커뮤니티로 변신한 것이다.
하우젠볼드에 의하면 미국의 사진인화 시장은 2005년 110억 달러였으나 2009년에는 거의 세배인 310억 달러로 예상된다고 한다. 이 시장규모는 규모가 큰 것 뿐만 아니라 전문가들이 예측한 바와 정반대이기 때문에 더욱 놀라운 일이다.
셔텨플라이가 찾은 시장은 '미국인들이 자신을 새롭게 표현하는 기회'라는 것이다. 셔터플라이는 고객들에게 사진을 자기표현의 도구로 활용할 수 있는 여러 방법을 제안했다.
고객들은 인사카드와 사진, 커피잔, 티셔츠, 자석과 액세서리에 원하는 사진을 넣을 수 있다. 또 한 직접 고른 텍스트와 사진으로 책을 만들거나, 자녀의 사진을 합성해서 '세서미 스트리트에서의 모험'같은 40페이지짜리 앨범을 만들 수도 있게 된 것이다.
셔텨플라이는 사진인화라는 작은 그림이 아니라 큰 그림을 보고 비즈니스를 다르게 정의하는 방식으로 아웃스마트한 것이다.
via http://blog.naver.com/starshine867/60096238904

2010년 6월 10일 목요일

에레베스트 산에서 마리아나 해구까지...

2010년 6월 9일 수요일

제가 일기장용으로 사용하고 있는 블로그를 zizukabi님께서 보내주신 템플릿으로 변경했습니다.
깔끔한 것이 맘에 듭니다. 감사합니다.

2010년 6월 5일 토요일

약 18불 정도...
6mph로 약 10분 정도 달리면 28분의 통화시간과 37시간의 대기시간정도 충전이 되고 7.5mph로 달리면 일반 충전기와 비슷한 속도로 충전이 된다고

Posted from posterous